그대, 지금 힘든가?
힘을 빼고 흐름에 몸을 맡겨보라.
너무 애쓰지 말고 기꺼이 받아들여라.
샘은 저절로 솟으며,
풀은 저절로 자란다.
그대도 그렇다.


- 윤재윤의《소소소 진짜 나로 사는 기쁨》중에서 -


* "그대, 힘든가?"
요즘 유난히 힘들어하는 그대를 보면서
조용히 마음으로 물어봅니다. 그러면서 버릇처럼
"나도 힘들어!"라는 말이 입술로 튀어나오는 것을
얼른 틀어막습니다. 아무런 위로가 되지
못할 게 뻔하기 때문입니다. 그래서
그냥 물어보기만 합니다.

'생활의 발견 > 아침편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나에게 건네는 질문  (0) 2020.10.19
올 가을과 작년 가을  (0) 2020.10.16
그대, 지금 힘든가?  (0) 2020.10.15
감사 훈련  (0) 2020.10.14
'건강한 피로'  (0) 2020.10.13
흙이 있었소  (0) 2020.10.12
Posted by 홍반장水 홍반장水

댓글을 달아 주세요